즐겨찾기 추가 2021.01.18(월) 21:09
탑뉴스 경제인 기획특집 기자수첩·칼럼 기업소식
충주시, 신일제약(주)와 투자협약 체결

바이오헬스 국가산업단지 내 의약품 제조시설 신설, 100여명 신규 채용

2020년 08월 19일(수) 21:52
[충주/koeco] 임주현 기자 = 충주시가 제약업계의 우량기업과 투자협약을 체결하며 바이오헬스 국가산업단지 조성의 청신호를 밝혔다.

시는 지난 18일 시청 중앙탑회의실에서 신일제약(주)(대표이사 홍재현)과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신일제약(주)은 완제의약품부터 항생의약물질·건강기능식품 등 400여 종의 의약품을 생산 및 보유하며 국내시장 및 25개국 해외시장에 판매하는 제약업계 굴지의 우수회사다.

또한, 상처 치유 연고에서 쌓아온 노하우로 고품질의 화장품 브랜드 팜트리를 론칭하며 사업 분야 확장에도 진취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시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제약업계에 대한 관심이 급부상하고 있는 중에 이뤄진 이날 협약이 바이오헬스 국가산업단지 조성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협약식에는 조길형 충주시장과 홍재현 대표이사를 비롯한 신일제약(주) 임원들과 함께 충주시의회 천명숙 의장, 충주상공회의소 강성덕 회장등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신일제약(주)은 충주 바이오헬스국가산업단지 내 66,000㎡ 규모의 부지에 8,000㎡ 규모의 cGMP 기준에 부합하는 의약품 제조시설을 신설하고 100여명의 신규근로자를 채용할 예정이다,

신일제약(주)은 올해 11월 완공을 목표로 앙성면에 있는 기존 공장 내에 1,670㎡ 규모의 마스크 제조시설도 증설하며 지역발전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다.

홍재현 대표이사는 "신일제약은 1995년 충주시에 처음 자리를 잡고 인연을 맺어온 향토기업으로서 충주와의 상생 발전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해 왔다"며, "바이오헬스 국가산업단지에 새로운 터전을 마련하고 충주시와 함께 힘찬 발전의 도약을 이룰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코로나19로 마스크 수급과 제약산업의 중요성이 높아진 시점에서 지역 내에 마스크과 의약품 제조시설 투자를 결정해 준 신일제약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이번 협약식을 통해 충주시와 신일제약이 한 가족으로서 동반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충주시는 현재 예비타당성 조사가 진행 중인 68만 평의 규모의 바이오헬스 국가산업단지 조성사업이 완료되면, 신성장산업의 중심도시로서 각광 받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기자이름 임주현 기자
이메일 goddt94@gmail.com
임주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제호 : 코리아인경제신문|등록번호 : 인천, 아01493|발행인·편집인 : 황신민 |발행일 : 2015. 3. 2 | 인천광역시 부평구 원적로 288, 가동 102호(산곡동, 삼보아파트)
기사제보 : ggh7000@hanmail.net대표전화 : 041-669-7000 | 팩스 : 041-337-1790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책임자: 황신민
[ 코리아인경제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