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직업소개사업자와의 간담회’ 열어

탑뉴스
태안군, ‘직업소개사업자와의 간담회’ 열어
- 태안군, 안정적 고용시장 조성 위한 간담회 개최
- 19일 태안교육문화센터에서 ‘직업소개사업자와의 간담회’ 열고 건의사항 청취-
- 인력수급 안정 및 직업소개사업자협회 운영 활성화, 불법 직업소개 근절 도모
  • 입력 : 2023. 05.23(화) 00:43
  • 류제석 기자
‘직업소개사업자와의 간담회’ 모습 [사진제공=태안군]
[코리아인경제신문/태안] 류제석 기자 = 태안군이 지역 고용시장의 안정을 위해 관내 직업소개사업자들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군은 지난 19일 태안교육문화센터에서 군 관계자와 관내 직업소개사업자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3년도 직업소개사업자와의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소개료 평준화를 통한 인력수급 안정과 직업소개사업자협회의 운영 활성화를 도모하고 불법 직업소개 행위를 근절하기 위한 것으로, 주요 논의사항 점검과 건의·개선사항 청취, 협회 운영 관련 안내 등이 진행됐다.

군에 따르면, 태안지역에는 이달 현재 총 27개소(유료 26, 무료 1)의 직업소개사업소가 등록돼 있으며, 군은 직업소개사업소의 효율적 관리를 위해 연중 정기 및 수시 지도·점검을 실시하고 대표자 및 종사자를 대상으로 역량강화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아울러, 군민들이 무등록 업소를 이용하지 않도록 등록업소 인증 현판 등 홍보물을 배부하고 각 읍·면 이장회의 시 무등록 소개 행위 금지를 안내하는 등 고용질서 확립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간담회에서 나온 사업자들의 의견을 검토해 최대한 조치하고 향후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직업소개사업소의 운영 개선을 꾀할 것”이라며 “군민 모두가 안심하고 일할 수 있는 태안군 조성을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시도를 계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류제석 기자 yyjjss308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