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미래생활(주)와 220억 투자협약 체결

탑뉴스
논산시, 미래생활(주)와 220억 투자협약 체결
-‘잘 풀리는 집’으로 널리 알려진 미래생활(주), 논산시와 뜻 모아
- 5,600평 부지 공장 신설… 지역 일자리 창출도 기대
  • 입력 : 2022. 12.07(수) 17:41
  • 류제석 기자
백성현 시장, 김광호 대표이사, 김태흠 도지사 [논산시 제공]
[코리아인경제신문/논산] 류제석 기자 = 논산시(시장 백성현)가 7일 충청남도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국내기업 합동 투자 협약식’에서 위생용품 전문업체인 미래생활 주식회사(대표이사 김광호, 이하 미래생활)와 220억 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김태흠 충남도지사를 비롯해 충남도 5개 시군 지자체장과 13개 기업대표 등 총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백성현 논산시장과 김광호 미래생활 대표이사는 상호 협력 의지가 담긴 투자 양해각서에 서명을 완료했다.

미래생활은 화장지, 물티슈 등의 위생용품 생산 업체로 세종시에 본사를 두고 있다. 시장 점유율 2위의 업계 굴지 기업으로, 대표 제품인 ‘잘 풀리는 집’은 한국소비자포럼이 주최한 2022 올해의 브랜드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미래생활은 이번 협약을 토대로 논산시 연무읍, 채운면 일대 약 5,600평 부지에 220억 원을 투자, 공장을 신설할 예정이며 60여 명의 신규 일자리 창출도 바라보고 있다.

논산시 역시 원활한 협약사항 추진을 위해 관계 법령이 허용하는 범위에서 최대한의 행·재정적 지원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백성현 논산시장은 “과감한 투자 의지를 보여주신 미래생활 관계자분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행정적 뒷받침, 신속한 허가 절차를 통해 기업하기 좋은 도시를 조성해 가고 있는 만큼 미래생활과의 튼튼한 파트너십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역사회와 기업은 긴밀한 상호협력 속에 동반 성장해야 할 관계”라며 “소멸의 도시를 부흥의 도시로 탈바꿈시키고, 미래세대에게 희망을 주는 비전에 기업인 여러분들께서 합심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김광호 대표이사는 “논산시는 사통팔달 교통의 요지로 생산과 유통, 인력 수급의 여건이 탁월해 투자를 결정하게 됐다”며 “오늘의 협약을 계기로 회사의 성장은 물론이고 지역과의 상생발전을 위해 노력하는 미래생활이 되겠다”고 말했다.
류제석 기자 yyjjss3081@hanmail.net